“미국 스몰캡 성장주와 모멘텀 ETF 주목”

KTB투자증권은 유망 상장지수펀드(ETF)로 VBK(미국 스몰캡 성장주), PDP(미국 모멘텀)를 선정했다. 25일 KTB투자증권에 따르면 현재 자산시장 국면을 경기확장 중후반기로 판단하고,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경기확장 초기(2012년 7월~2013년 12월) 국면 대비 경기확장 중후반기(2016년 7월~2018년 10월)에 상대적 수익률 우위를 보인 자산을 선정했다. VBK(Vanguard Small-Cap Growth ETF)는 미국 미국 스몰캡 성장주를 편입하고 있는 ETF이다. 이 ETF는…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마감시황]코스피, 사상 첫 3300 돌파…원/달러 1127.7원 마감

코스피지수가 사상 처음으로 3300선을 넘어섰다. 지난 1월 3000선, 3100선, 3200선을 차례로 돌파한 뒤 약 5개월에 걸친 조정 국면을 거쳐 3300 돌파에 성공했다. 25일 코스피는 전일 대비 16.74포인트(0.51%) 오른 3302.84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3.08포인트(0.09%) 오른 3289.18에 출발한 뒤 장중 3316.08까지 올랐으나 오후 들어 상승폭을 내놓았다. 유가증권시장에서 개인이 8197억원 순매도했고,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459억원, 5887억원… 기사…

다우기술, 회사채 수요예측서 3배 이상 자금 몰려

다우기술이 회사채 수요예측서 모집물량의 3배 이상을 받아내며 흥행에 성공했다. 25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다우기술은 3년물로 1000억원 모집에 3430억원을 받았다. 다우기술은 마이너스(-) 30베이시스포인트(bp)에서 30bp의 금리밴드를 제시해 2bp에 모집물량을 채웠다. 다음달 5일 회사채를 발행할 예정인 다우기술은 최대 1500억원의 증액발행을 검토하고 있다.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

BBB급 두산, 회사채 수요예측서 2배 이상 자금 몰려

BBB급인 두산이 회사채 수요예측서 모집물량의 2배 이상을 받아내며 흥행에 성공했다. 25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두산은 2년물로 500억원 모집에 880억원, 3년물로 100억원 모집에 360억원을 받아 총 600억원 모집에 1240억원의 자금을 받았다. 두산은 2년물에 3.3~4.3%, 3년물에 4.1~5.1%의 절대금리를 제시해 2년물은 3.39%, 3년물은 3.5%에 모집물량을 채웠다. 다음달 6일 회사채를 발행할 예정인 두산은 최대 1200억원의 증액발행을 검토 중… 기사…

Dice Game

Dice You need to roll 2 six-sided dice. All 2 opposite faces of each of both dice should constantly be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