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자체사업으로 향후 실적개선 주목”



GS건설이 높은 자체사업 비중에 힘입어 향후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는 분석이 나왔다. 29일 장문준 KB증권 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GS건설이 과거 4년간 자체사업이 665세대였던 개포자이 1건에 불과했던 것에 비해 올해 2756세대로 비약적으로 증가했다”면서 “자체사업은 토지비와 시행마진 등을 포함하기 때문에 동일 세대수 기준으로 도급사업이나 도시정비 사업 보다 매출 규모가 크다”고 설명했다. 이런 자체사업에 힘입어 G…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