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주식 ‘최대 큰손’ 정부→개인…1년새 비중 22.5%→35.4% [인더머니]



상반기 해외주식투자가 역대 최대 증가했다. 그동안 정부가 해외주식의 최대매수 주체였는데, 올해는 처음으로 개인이 정부를 넘어 제1의 ‘큰손’이 됐다. 6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1년 6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 6월 해외주식투자는 48억9000만달러 늘면서 2019년 9월 이후 22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상반기 기준으로 해외주식투자는 394억7000만달러 증가, 상반기 기준 역대 최대 플러스다. 황상필 한은 경…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