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전 회사채 흥행 지속…남은 수요예측은



CJ제일제당과 LG디스플레이, 포스코 등이 올해 추석 전 회사채 수요예측에서 1조원이 넘는 자금이 몰려 흥행을 거둔 가운데 추석 이후의 수요예측 결과도 주목되고 있다. 20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추석 이후 다음달 초까지 수요예측 계획이 잡혀있는 발행사는 11개이다. 제일 먼저 수요예측을 맞이하는 건 이달 28일 신세계다. 신세계는 3년물에 1500억원, 5년물에 500억원으로 총 2000억원의 회사채를 발행할 예정이며, 결과에 따라 최대 300…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