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코리아세븐, 만기 전 착실히 차환 준비…회사채 발행



롯데건설과 코리아세븐 등 회사채 만기를 앞둔 기업들이 회사채 만기 전 회사채 시장을 찾았다. 14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롯데건설은 2년물과 3년물, 5년물로 총 1300억원 규모의 회사채 발행을 추진하고 있다. 다음달 7일 수요예측을 통해 14일 발행할 예정이다. 한국투자증권과 NH투자증권, KB증권이 대표주관사를 맡았으며, 대신증권과 삼성증권, 신영증권, 미래에셋증권이 인수단으로 참여한다. 롯데건설은 올해 9월 14일 1400억원 규모의…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