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의 무덤’ 바이오·5G株의 시간 오나



바이오와 5G는 오랫동안 개인 투자자들의 꾸준한 러브콜을 받아온 업종이지만 올해 초부터 오랜 기간 옆걸음을 계속하며 개미들의 무덤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실망만 안겨줬다. 하지만 최근 델타 변이 확산에 따라 바이오와 비대면(언택트)株가 반등조짐을 보이면서 재차 주목 받고 있다. 2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바이오와 5G 업종은 올초부터 코스피와 코스닥 양대 증시 대비 낮은 주가흐름을 보여 왔다. 주요 바이오 기업들로 구성된 KRX 헬스케…
기사 더보기


은꼴 ☜ 클릭 더 많은 정보


추천 기사 글